지난 11일 애플의 WWDC 2012 발표회가 열렸었는데요, 신제품(iOS6, 맥북에어, 맥북프로, 맥북프로 레티나, 마운틴 라이언...)에 대해 키노트 HD 영상으로 생생하기 보시기 바랍니다. 어떤 전략이 있고, 어떤 제품이 있는지... 기자들에게 전해 듣는 것 보다는 실제로 보는 것이 더욱 더 깔끔하겠죠? 2시간 영상이니, 커피 한잔 들고 감상 해보시기 바랍니다.



신고

쇼셜네트워크와 공유 및 RSS 구독으로 모바일스튜디오와 만나요

Subscribe Share/Bookmark

이 페이지에서 키보드 "a"를 누르시면 이전글로, "s"를 누르시면 다음 글로 이동합니다.

본 블로그의 모든 내용은 수정되어질 수 없으며, 저작자 표시와 함께 링크만 허용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드디어 애플의 신제품 발표회가 개최 됩니다. 모바일 스튜디오에서는 WWDC 2012를 생중계 합니다. 아이폰5, 아이맥, 맥북프로, 맥북 에어, 아이팟 그리고 애플 TV 와 함께 새 OS인 마운틴라이언과, iOS6 까지 이어지는 애플의 신제품 발표 현장을 생생하게 지켜 보시기 바랍니다. 잡스는 더 이상 없지만, 그의 정신이 이어지는 키노트를 팀 쿡과 함께 감상 해 보시죠!

 


Broadcasting live with Ustream

 

 

신고

쇼셜네트워크와 공유 및 RSS 구독으로 모바일스튜디오와 만나요

Subscribe Share/Bookmark

이 페이지에서 키보드 "a"를 누르시면 이전글로, "s"를 누르시면 다음 글로 이동합니다.

본 블로그의 모든 내용은 수정되어질 수 없으며, 저작자 표시와 함께 링크만 허용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애플이 iOS6부터 구글 지도를 걷어 내고 자신들이 직접 만든 3D 지도를 탑재 할 것이라는 소문이 이어져 오고 있었는데요, 구글이 선수를 쳤습니다. 안드로이드와 iOS를 모두 지원하는 3D 맵 런칭 발표를 해버린 것이죠. 



그 동안 애플은 자신들만의 지도 서비스를 위해 여러 지도 회사들을 인수 합병해오고 있었습니다. 이제 곧 3D지도와 함께 iOS6(WWDC2012)에 포함 시키면서, 애플의 새로운 사업 영역으로 펼쳐나갈 것으로 기대되고 있었는데요, 구글이 선수 치면서 21세기 지도 전쟁이 시작 되어버렸습니다. 사실, 구글의 입장에서도 애플이 만들어 놓은 수 많은 iOS 제품들에 기본으로 이미 탑재 되어있는 구글 지도 제품들을 잃어 버린다면 엄청난 손실이 될 것으로 판단 했을 것입니다. 즉, 애플이 먼저 발표 하기 전에 그들의 지도 제품 경쟁력과 장기적인 로드맵을 보여주면서, 기존 구글지도 사용자 및 잠재적인 지도 사용자들에게 그들을 더욱 더 각인 시켜 놓는 전략이 필요 했던 것이죠.



모두 다 아시다시피 구글 지도는 방대한 자료를 기반으로 한 퀄리티가 높은 서비스를 제공 하고 있습니다. 구글 어스, 스트리트뷰등을 비롯한 다양한 지도들은 이미 대부분의 사람들이 만나보았고 사용 하고 있죠. 하지만, 현재까지 무료와 일직선 방향의 서비스 제공에서 벗어나, 애플 특유의 감성과 사업 방향을 첨가 한다면 구글 입장에서 상당히 부담 스러웠을 겁니다. iCloud를 중심에 두고 펼치는 그들의 사업 영역에 Map이라는 강력한 도구가 더 해진다면, 안드로이드와 아이폰을 저울질 하던 사용자들에게는 아이폰으로 기울게 하는 추가 될 것이기 때문이죠. 



지금까지 기업과 고객들에게 별 재미 없던 지도 서비스를 애플이 둘 다에게 재미와 감동을 주는 서비스를 앱스토어처럼 다시 한 번더 펼친다면, 무미건조 해져가던 모바일 시장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 넣지 않을까 기대 됩니다. 또한, 구글과 애플의 이와 같은 경쟁은 진정한 경쟁으로 느껴지지 않나요? 기업들과 소비자들에게 질좋은 서비스를 제공하게될 지도 전쟁이 정말 신선하게 느껴집니다. 

신고

쇼셜네트워크와 공유 및 RSS 구독으로 모바일스튜디오와 만나요

Subscribe Share/Bookmark

이 페이지에서 키보드 "a"를 누르시면 이전글로, "s"를 누르시면 다음 글로 이동합니다.

본 블로그의 모든 내용은 수정되어질 수 없으며, 저작자 표시와 함께 링크만 허용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음주에 열리는 WWDC 2012 에서 애플의 신제품들이 발표될 예정인데요, 발표될 제품들의 목록이 유출 되었습니다. 맥 제품명과 가격까지 상세하게 나와있는데요, 아쉽게도 아이폰5는 보이지 않네요. 


via 9to5mac


현재까지의 루머에는, 맥북프로는 ODD를 제거 하고 레티나 디스플레이 + 터치 스크린을 장착한다는 소문이 있으며(맥북 에어 포함), 아이맥 역시 터치 스크린을 장착한다고 합니다. 이렇게 된다면, 새 Mac OS인 마운틴 라이언과 iOS6의 완벽한 조합으로, 노트북 시장과 PC 시장에서 엄청난 바람을 몰고 올 것으로 예상됩니다


PC 하듯 아이폰과 아이패드 하고, 아이폰과 아이패드 하듯 PC를 하는 정말 편한 세상이 기대되네요. 여기에 애플 TV까지 합쳐진다면, 엄청나겠죠?

 

아이폰5? WWDC 2012 애플 신제품 발표 생중계 합니다 !

아이폰5 발표 전 꼭 알아야 할 것들!

 

신고

쇼셜네트워크와 공유 및 RSS 구독으로 모바일스튜디오와 만나요

Subscribe Share/Bookmark

이 페이지에서 키보드 "a"를 누르시면 이전글로, "s"를 누르시면 다음 글로 이동합니다.

본 블로그의 모든 내용은 수정되어질 수 없으며, 저작자 표시와 함께 링크만 허용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이폰5가.... 2012.06.07 15: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정말 아이폰5 는 없는것인가요 ㅠㅠ

    저개 정말 확실한 건가요?? 흐아..


via 9to5mac


작년 스티브잡스가 지구별을 떠난 뒤, 애플이 내 놓은 아이폰4S가 그의 마지막 유작이 되는 듯 했었습니다. 하지만, 실제 뚜껑을 열어 보니 그의 미래 지향적인 정신과는 다른 제품이었음이 드러나게 되면서, 아이폰5가 진정한 잡스의 유작 후보로 남겨지게 되었습니다. 결국, 아이폰5는 전세계인들의 애정어린 눈빛과 마음을 가득 담긴채 지금까지 만들어지고 있습니다. 


집중하라

올초 애플은 뉴 아이패드를 발표 했었는데요, 발표 당시 아이폰5의 동반 발표 소식이 누락되면서 지구인들에게 실망감을 또 한번 안겨주는 대신, 그 들이 아이폰5에 더욱 더 집중 하게 만들었습니다. 혹자들은 애플의 아이폰5 미 발표 소식이 이어지는 것에 대해 '잡스의 애플이 끝났다.' '애플도 이젠 내리막길이다.'라고 비평을 했었는데요, 모튜는 좀 다르게 생각 한답니다. 앞서 말씀 드렸듯이, 애플은 애플 제품에 대한 잠재 구매력을 최대한 끌어 모으고 있습니다. 물론, 이렇게 시간이 흘러 가면서 삼성의 갤럭시 S3와 같은 제품들의 판매가 늘어가고 있음은 사실입니다. 즉, 애플이 당장 새 제품을 발표 하지 않음으로서 잃어 버리는 수익 대신, 다른 경쟁 업체들의 제품의 수익이 늘어 난다는 것인데요, 이는 장기적으로 보면 애플의 승리로 돌아가게 될 것입니다. 왜냐구요?


집중하라

애플이 꿈꾸는 세상은 '하나' 입니다. 쉽게 말씀 드리자면 아이클라우드를 중심에 놓고 그들의 모든 제품을 배치하는 것이죠. 이렇게 말씀드리면, 다른 기업들은 '클라우드를 하지 않느냐?' '다양한 제품들을 연결 하지 않느냐?'라고 반문하실 겁니다. 그럼 저는 이렇게 답변 드리겠습니다. '소비자를 위한 것이 아닌, 그들의 수익을 위해 흉내를 내면서 소비자들을 현혹 시키는 행위'라고 말이죠. 즉, 애플이 소비자들을 위한 최고의 제품을 만들어 내는 동안, 다른 기업들은 그 사이에 최대한 비슷하고 다양한 제품들을 만들어 내어 판매를 하는 것이죠. '21세기 다양한 기호와 세상에 대한 당연한 논리 아니냐고요?' 맞습니다. 하지만, 여기에는 중요한 사실이 하나 빠져있습니다.   '고객을 향한, 고객을 위한, 고객에 의한'이라는 제품을 만드는 것입니다.


집중하라

다소 산만하게 서두가 작성되었는데요, 한 가지로 축약을 할 수 있습니다. 바로 '집중'이라는 단어입니다. 세상 모든 기업들이 '집중'이란 단어를 정말 좋아 합니다. 하지만, 애플에게 있는 것은 '고객을 중심에 둔 집중'입니다. 최근 최고 경쟁업체로 떠 오른 삼성과 다른 경쟁업체들이 철저하게 배제 하고 있는 단어죠. 그들은 그들의 최고 이익을 위해서 '집중'이란 단어를 씁니다. 물론, 자본주의 사회에서는 당연한 애기이지만, 고객을 중심에 두지 않은 집중은 결국 진정한 명품이 되지 못합니다. 한 번쓰고 버리고, 필요 할때 또 쉽게 살 수 있는 '그냥 그런 제품'밖에 될 수 없는 것입니다. 


집중하라

물론, 아이폰5를 비롯한 세 재품들이 다음 주에 개최되는 WWDC 2012에 발표 되어봐야 그들의 현재와 미래를 정확하게 판단 할 수 있겠지만, 저는 아직 그들이 고객을 중심에 둔 제품들을 만들어 낼 것이라고 믿고 있습니다. '폐쇄적인 정책과 제품으로 고객들을 그들의 입 맛에 맞게 끌고 간다'는 애플에 대한 비판론도 있지만, 애플은 항상 창작하고, 기본을 중심이 두고 고객과 함께 호흡해 나가는 것입니다. 쓰고 버리는 그냥 그런 제품이 아닌, 쓰고 쓰고 또 쓰게(이전 버전, 애플의 다른 제품군과 함께 쉽게 연동되고 활용하고)하는 진정한 고객 중심의 전략이랍니다. 



집중하라

'고객은 명품이다. 명품은 제품이다. 제품은 고객이다.' 이 말을 기업의 전략 담당자 분들은 명심하시기 바랍니다. 아이폰이 들어 온 세월이 한참이나 지났지만, 아직도 전혀 바뀌지 않고, 바뀐척하면서, 고객님들을 현혹 하면서 돈 벌지 마시고요.


과연 다음 주가 애플과 같은 기업에게 혁신과 창작의 끝이란 서막을 알리는 한 주가 될지, 역시 고객들의 삶을 중심에 둔 그들의 사상에 다시 한 번 놀라게 되는 한 주가 될지 즐겁게 지켜 봅시다.

 

커피와 우산을 챙겨주는 스케치 알람(갤럭시노트2 추천어플)


신고

쇼셜네트워크와 공유 및 RSS 구독으로 모바일스튜디오와 만나요

Subscribe Share/Bookmark

이 페이지에서 키보드 "a"를 누르시면 이전글로, "s"를 누르시면 다음 글로 이동합니다.

본 블로그의 모든 내용은 수정되어질 수 없으며, 저작자 표시와 함께 링크만 허용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log.naver.com/otterbox BlogIcon 오터박스 2012.06.05 16: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심분야의 좋은글 잘 보고 갑니다.

  2. 심분석 2012.06.05 17: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음주에 아이폰 신형이 공개될 가능성이 0%입니다. 아이폰 출시일은 매출 극대화를 위해 애플이 작년부터 4분기에 출시합니다. 다음주 공개되는건 ios6 입니다.

    • alonso 2012.06.05 19: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렇죠... WWDC에서 다음 아이폰이 공개될 일은 없죠 아이폰 4S 나온지 1년도 돼지 않았는데...

  3. zzzzzzz 2012.06.06 13: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뭔데 확신하고 글을쓰냐?ㅋㅋㅋㅋㅋㅋ

  4. MS 2012.06.07 15: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발 낚시글 자제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