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에모 플랫폼을 탑재한 노키아 N900 스마트폰

노키아가 내년 하이엔드급의 스마트폰을 위한 마에모 플랫폼을 탑재한 스마트폰을 1대만 내 놓고 나머지는 모두 심비안을 탑재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마에모는 리눅스 기반으로 안드로이드나 아이폰처럼 SDK를 제공하면서 그들과의 전쟁에 나설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올해 1대를 내 놓았으며, 내년에 역시 1대만 출시 한다고 합니다. 이유는 아직 하이엔드급을 위한 시장이 형성 되지 않았다는 것인데요, 2011년이 되면 스마트폰이 일반폰과 마찬가지로 아주 흔해 질 것이기에, 그들의 전략이 이해가 됩니다. 애플과 구글이 따라는 오지만, 노키아는 기존에 잘 다듬어진 심비안으로 스마트폰의 바탕을 차곡 차곡? 만들어 나간 뒤에 즉, 본격적인 스마트폰 전쟁 시즌인 2011년 부터 그들의 전략을 제대로 펼칠 모양 입니다.

구글 안드로이드 2.0을 탑재한 아이폰의 무서운 추격자 모토로라 드로이드

왕좌에 있는 노키아가, 신흥 샛별들의 도전에 크게 움직이지 않으며, 차근 차근 준비 해나가는 전략인데요, 역시 시스템적 면에서 노키아는 탁월 해 보입니다.?? 멀리, 크게 보는 것이지요. 그들의 엄청난 마켓인 오비(Ovi)스토어 역시 차근 차근 만들어져가고 있습니다. 안드로이드와 애플이 노키아를 무시무시한 속도로 따라갈 것이라고는 하지만, 노키아는 큰 신경을 쓰지 않습니다.?? 사실 노키아도 휴대폰에서 벗어나서 모바일 PC 사업에도 진출을 하는 등 다각화를 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런 것들이 아주 조용히 전개 되고 있다는 거죠~ 느림과 조용함으로서 이들에게 대응을 하고 있습니다. 2010년은 우후 죽순이라는 단어가 맞을 듯 하고, 2011년이 춘추전국 시대라고 하는게 맞을 것 같군요. 2011년이 앞으로의 스마트폰 시장을 판가름 하는 한해가 될 것입니다. 즉, 노키아를 절대 무시 하면 안된 다는 겁니다.

노키아의 이러한 여유로움 속에 이번 KT를 통한 애플의 아이폰 출시 전략은 참으로 답답해 보입니다. 지난달 예약을 한 구매자들이 아직도 단말기를 받지 못했으며, 받았더라도 개통을 할 수가 없습니다. 또한 오늘 부터 아이폰 오프라인 구매가 가능하다고 밝혔지만, 각 오프라인 매장에서는 2대, 5대씩 배정을 받을 것이며, 이 또한 언제 대리점으로 올지도 불분명 하다고 하는 군요. 온라인 판매 서버는 먹통이고, 사과문도 없고, 제대로된 입장 발표도 없고, 약속도 지키지 않고, 소비자들은 속이 타고... 애플의 아이폰을 국내에 들여오며, 폐쇄적이고 이기적인 시장에서의 그들 이미지를 쇄신하여 새로 시작하겠다는 것이 KT의 이번 아이폰 런칭의 최고 목표 일텐데요, 과연 이렇게 해서 무엇을 얻을 수 있을 지 참으로 의문 입니다. 내년 1월 부터 안드로이드폰이 본격적으로 들어 오면, 아이폰은 조용히 수그러 들 것입니다.(물론 내년에 새로운 아이폰이 나올 것 입니다.) 아이폰은 단일 시장이기에 이윤이 그렇게 많이 남지 않습니다. 반면 안드로이드는 틀리죠. 그래서 KT 쇼 옴니아에 더 지원을 하고, KT 역시 내년에 안드로이드폰을 들여 올 계획을 진행 중인데요, 이러한 방법으로 이미지 쇄신을 통한 새로운 도약을 과연 할 수 있 지 궁금합니다.

애플과 구글도 기업은 기업입니다. 하지만, 개방, 폐쇄를 기업의 논리로 이득을 챙기는데 우선 한 것이 아니라, 사용자와 함께 하고자 한다는 점에 주목 해야 합니다. "낚은 고기에는 먹이를 주지 않는다.", "자연산이 아닌 양식을 우선으로 한다. 그 양식은 물고기 뿐만 아니라 소비자도 포함된다." 우리나라에서는 참으로 유명한 말이죠? 논리, 이성 보다는 직관과 감성이 중요한 21세기 입니다.

중간에 좀 다른 애기가 끼어 들었군요. 여하튼 노키아가 이렇게 여유를 부리고 있지만, 호수위의 백조 입니다.(물속은?) 애플 역시 이젠 그렇게 되어 가고 있죠, 안드로이드의 무시 무시한 역공에 다들 긴장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런 경쟁은 참으로 보기 좋습니다. 사용자에게는 더 좋은 결과를 가져다 주니깐요. 단, 기업의 시스템과 철학이 사용자에게 초점이 맞추어졌을 때만 이겠죠.

유용하셨다면 아래 손가락 꾸욱 부탁합니다.
추천댓글은 큰 힘이 됩니다.^^

신고

쇼셜네트워크와 공유 및 RSS 구독으로 모바일스튜디오와 만나요

Subscribe Share/Bookmark

이 페이지에서 키보드 "a"를 누르시면 이전글로, "s"를 누르시면 다음 글로 이동합니다.

본 블로그의 모든 내용은 수정되어질 수 없으며, 저작자 표시와 함께 링크만 허용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안드로 2009.12.01 18: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KT의 철저하지 못한, 친절?하지 못한점 있죠. SKT는 상냥하고 친절한 웃음속에 자신들의 이익 만을 위해 폰 변조를 서슴없이 합니다. 쇄국정책이라고 할만큼 처절하죠.

    KT에 좀 불만이더라도 폰에 손대지 않은것에 긍정해 주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노키아나 애플은 폰에 손댄다고 하면 단호이 NO 했으니 SKT에서 싫어한것 입니다. 간단하죠? 통매가 들어간 아이폰, 노키아를 생각해보십시오. 생각만 해도 짜증납니다.

    KT로 옮겨타고 불편하고 허술하더라도 SKT의 '생각대로'가 고쳐질 때를 기다리죠. 안고쳐지면 말구요.

    노키아... 역시 만만한 회사가 아닙니다. 삼성은 눈과 손에 만져지는 물건은 잘 만들지만 속에는 아무것도 없는 반쪽짜리 폰입니다. 달라지길 바랍니다.

    • Favicon of http://www.mobilestudio.kr BlogIcon 모튜 2009.12.01 20: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시스템의 부재란 앞으로의 우리 삶에 더 많은 영향을 끼칠 겁니다. 그들만의 시스템이 없다는게 안타깝습니다. IT 분야 뿐만이 아니겠죠? 느리더라도 좀 더 멀리 보고 하나씩 하나씩 확실하게 나아가야 하는데 말이죠~ 급하게 먹으면 거북하고, 토하고 그리고 비만이 되어서 합병증으로 오게 됩니다.

  2. Favicon of http://www.i-on-i.com BlogIcon i-on-i 2009.12.02 06: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제는 휴대폰을 총 몇대나 팔았느냐는 큰 의미가 없는듯 합니다. 중저가 휴대폰들을 물량으로 후진국들에게 팔고서 3천만대 5천만대가 무슨 소용일까요? 전략을 잘 세우고 제대로 된 미래를 준비해야겠죠...
    예전 부터 그 미래를 보고 준비해온 노키아와 이제 뭐가 문제인지 깨닫고 뒤늦게 모바일 OS 시장에 뛰어는 삼성과는 격차가 아무래도 클듯 합니다.
    미시적인 안목도 중요하지만 이제는 거시적인 안목으로 휴대폰 시장을 바라봐야 하지 않을까요? 분명 대한민국에도 이러한 눈과 능력을 가진 인재들이 많으리라 봅니다. ^^

    • Favicon of http://www.mobilestudio.kr BlogIcon 모튜 2009.12.04 22: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시스템이 제일 중요합니다. 지금부터라도, 구글이나 애플의 전략에서 본 것 처럼, 사용자들을 우선에 두고 전략을 펼쳐야 할 것입니다. 하지만, 노키아는 지금껏 사용자 중심의 포괄적인 전략을 펼쳐 왔지만, 21세기에는 함께 하는 전략에서 막혀 버린 것이지요. 하지만, 그들의 잘 짜여진 시스템은 쉽게 무너지지 않을 겁니다. 이미 구글과 애플을 보면서 많이 배웠을 것이기 때문이죠. MS 역시 마찬가지 입니다. 국내 기업들도 좀 더 멀리, 그리고 소비자와 함께 가는 전략을 빨리 수립해야 할 것입니다. 충분히 그들보다 더 멋진 전략을 수립할 수 있는 한국 이라고 믿고 있습니다. 이젠 하루 하루 먹고 사는 전략의 시대는 지나 갔으며, 즐기는 시대가 이미 되었습니다. 함께 하는 시대입니다.

  3. Favicon of http://keedaring.textcube.com BlogIcon 키다링 2009.12.02 18: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폰이나 익스프레스뮤직이 땡기는 지금 전 매우 괴로워요!

    • Favicon of http://www.mobilestudio.kr BlogIcon 모튜 2009.12.02 19: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둘 다 정말 가지고 싶은 폰입니다. 하이엔드? 급에서 구글과 애플이 치고 나와서 노키아가 조용한 듯 싶지만, 사용자층을 고루 고루? 두루 두루? 갖추고 있습니다. 정말 품질이 좋죠~ 하지만 아이폰도 품질이 참 좋습니다. 모두 가지고 싶어요 ㅎㅎ 내년이면 또 안드로이드폰도 가지고 싶어질테고... 지갑이 문제네요 ㅎㅎ

  4. Favicon of http://hisastro.textcube.com BlogIcon 그별 2009.12.02 21: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그렇긴 하지만 국내에서의 노키아에 대한 인지도가 아무래도 대중적이지 못하기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노키아에 대하여 간과하는 경우가 적지 않아 보입니다.
    향후 모바일 동향의 한축이 노키아라는 사실을 다시금 곱씹어 보아야 겠습니다.

    ^^ 전 위 문맥상 "노키아가 마에모 1대만"이라는 표현이 정말 1대만 만든다는 뜻인줄 알고 한참을 읽어 보았답니다. ^^

    • Favicon of http://www.mobilestudio.kr BlogIcon 모튜 2009.12.02 22: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이폰의 광풍이 이미 한국을 뒤집어? 놓기 시작했고, 안드로이드의 열풍이 무시 무시 하게 불고 있는데요, 노키아... 그별님 말씀대로 국내에는 노키아가 제대로 소개 된적이 없어, 대부분의 분들이(현업에 계시는 분들도...) 노키아는 내리막이고 어렵다고 하십니다. 하지만, 저는 그렇게 생각 하지 않습니다. 노키아는 시스템을 무기로 시작된 회사 입니다. 그만큼 다져온 시스템은 앞으로 더 큰 힘을 발휘 할 수 있습니다. 즉, 제가 이런 포스팅을 하는 이유는 눈 앞만 보지 말고 뿌리 부터 멀리까지 제대로 보자는 거죠~ 너무 장황한가요 ㅎㅎ 그냥 웃고 넘기셔도 됩니다 ㅋ

  5. Favicon of http://tingko.textcube.com BlogIcon 팅코 2009.12.04 22: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용자 입장에서는 좋은이란 있는거같네요. 노키아폰도 좋다고 하던데 실제로 본적도 없으니 선택의 다양화 사용자 입장에서는 정말 좋은 변화가 아닐까 싶습니다. 다만 여러가지 플렛폼이 혼전양상을 보이면 죽어나는건 개발자아닐까 싶어요 ~_~

    • Favicon of http://www.mobilestudio.kr BlogIcon 모튜 2009.12.05 10: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회사에서 이것 저것 번갈아 시킨다면, 머리 아프죠ㅋ 하나만 쭈욱 파야되는데, 그렇게 잘 안시키니 더 힘들 듯도 하네요 ㅎ

노키아의 국내 두번째 스마트폰 5800 Xpree Music를 무료로 가질 수 있는 이벤트를 하고 있습니다. 던킨 커피노넛 세트를 무려100명에게 그리고 기타 선물들을 준다고 합니다. 간단한 문제 하나만 풀면 된다고 합니다. 손해 보는 건 없으니, 세티즌 회원이시라면, 회원가입 없이 한번 시도 해보심이 좋을 듯하여, 퍼왔습니다. 위 그림을 클릭하면 이벤트 페이지로 갑니다. 개인적으로 이 폰 상당히 가지고 싶은데요, 곧 나올 아이폰과, 안드로이드폰이 가로막고 있어 상당한 고민 입니다.

KT에서 현재 출시 되었으며, 기본적으로 Wi-Fi가 지원 되며, 320만화소의 칼 자이즈렌즈, 그리고 음질이 아주 좋다고 합니다. 노키아의 심비안 스마트폰, 아이폰, 안드로이드폰과는 또 다른 재미를 느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가장 눈에 띄는 점은 DRM프리! 국내 MP3 파일을 통해 음악 듣기 쉽지 않았는데, 쉽고 편리하게 즐길 수 있을 것 같습니다.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모바일스튜디오]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블로그코리아에 블UP하기

유용하셨다면 추천 버튼 꾸욱 부탁합니다~

신고

쇼셜네트워크와 공유 및 RSS 구독으로 모바일스튜디오와 만나요

Subscribe Share/Bookmark

이 페이지에서 키보드 "a"를 누르시면 이전글로, "s"를 누르시면 다음 글로 이동합니다.

본 블로그의 모든 내용은 수정되어질 수 없으며, 저작자 표시와 함께 링크만 허용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노키아 구글을 껴안나? !!

Android 2009.06.29 14:22 Posted by 모튜

노키아가 2010년에 안드로이드 넷북을 Launching 할 수 있다고 합니다. 놀라운 일인데요, 노키아, 애플, 윈도우 모바일 등의 대항마로 떠오르고 있는 구글의 안드로이드 플랫폼을 수용하는 것입니다. 자신의 적으로 여겨지던 플랫폼을 껴안아 버리게 되는 것입니다.

Lazard Capital Markets analyst, Mr.Daniel Amir said “In our conversations with ODMs, we have confirmed that Nokia is planning to enter the netbook market with a Google Android, ARM-based netbook that would be sold at carriers. Considering this market is dominated by the PC players, we believe Nokia could face an uphill battle to succeed in this market.”

또한 넷북 시장에 뛰어들겠다는...
노키아도 가만히 있지 않는 군요~


대새로 떠오르는 플랫폼을 껴안아 대새를 굳혀 버리겠다는 전략 인데요~
이 말이 사실이라면~

말 그대로 충격적인 소식이며, 즐거운 소식입니다.

애플역시 폐쇄구조의 기업으로 잘 알려져 있는데요~
이 구조로 현재 까지 잘 먹고 살지만...

애플의 OS도 공개를 하게 되면 어떤 일이 벌어질지 궁금하네요~

노키아가 핸드셋 이외의 분야에 진출 하는 것은 새로운 일이 아닙니다. 타블렛 등 다양한 기기에서 사업을 하고 있었습니다. 하지만, 이번 건은 새롭네요~

노키아의 넷북은 ARM 베이스의 넷북이 될 것이라고 합니다.
과연 어떤 CPU를 장착 할지...

과연 노키아가
안드로이드 플랫폼을 얼마나 잘 활용할 것인지....
안드로이드 플랫폼과 그들의 정신이 얼마나 잘 어울 릴지....
참으로 지켜 볼 만한 일입니다.

노키아가 진짜 안드로이드 플랫폼을 수용 한다면

안드로이드가 무서운 존재이기는 한가 봅니다.


일각에선 안드로이드가 아직 멀었다. 뜨려면 한참 더 개발 하고 보완 해야 하고, 시간도 필요 하다라고 하는데요~

삼성, LG, 모토로라, 아수스, 델, 그리고 노키아 까지 메이저 업체들이 뛰어드는 것을 보면 아직 멀었다는 것은 납득하기엔 쉽지 않은 사실입니다.

분명 지금 부터라도 안드로이드에 진입하여 준비를 한다면, 조만간 모바일 시장의 핵심에 서 있을 거라고 확신합니다.

한편에선 진정한 오픈 소스 플랫폼이 아니라고 하시는 분들도 많이 계시지만, 현 시점에서 이 만한 플랫폼을 이러한 철학으로 만들어 공급하게 하는 것만 보더라도 밝은 미래를 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20세기는 하나 하나에 정신과 철학을 담아 장사하는 시대였다면, 21세기는 모두가 어우러지는 철학을 담아 장사하는 시대 입니다. 이 철학을 비껴가는 업체는 성공 하기 어렵습니다. 단일 시장에서 어느 정도의 선까지는 올라가겠지만, 진정한 어울림 시대에 역행하는 결과로 멀리 내다보면 뒤로 쳐지게 될 것입니다.

오픈 소스, 오픈 소셜 등 20 세기의 가난했던 철학이 21세기에 와서 꽃을 피우고 있습니다.

출처 phandroid.com


 

올블로그 추천글 

 

블로그코리아에 블UP하기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오픈 프로젝트(구글 안드로이드, 애플 아이폰 등)]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신고

쇼셜네트워크와 공유 및 RSS 구독으로 모바일스튜디오와 만나요

Subscribe Share/Bookmark

이 페이지에서 키보드 "a"를 누르시면 이전글로, "s"를 누르시면 다음 글로 이동합니다.

본 블로그의 모든 내용은 수정되어질 수 없으며, 저작자 표시와 함께 링크만 허용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eozzi.textcube.com BlogIcon 어찌할가 2009.06.29 14: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올리신 포스트도 좋았지만....
    오픈이란 님의 철학이 더욱 좋아지는것 같습니다...^^

  2. Favicon of http://mahabanya.com BlogIcon mahabanya 2009.06.29 15: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상했던 바라면 좀 잘난척일까요? ㅋㅋ
    핸드폰 단말을 만들기 위해 들어가는 엄청난 소프트웨어를 생각하면
    제대로된 플랫폼이 있으면 활용할 수 밖에 없다고 보거든요. 제조사는 Time to market이 중요하고, 소프트웨어 버그는 늘어나는데 개발자는 항상 부족하고... 단말은 기똥차게 만들 자신 있는데(기똥차다는 것은 디자인, 성능과 가격 모두에 걸리는 말) 소프트웨어가 발목을 잡는다면 결국 일종의 아웃소싱으로 갈 수 밖에 없는 것 같습니다.

    암을 쓴다면, 뭐 삼성이 수혜자가 될 듯.

    • Favicon of http://openproject.textcube.com BlogIcon 오픈프로젝트 2009.06.29 16: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하드웨어 소프트웨어 둘다 중요합니다.
      하지만 요즘은 소프트웨어가 대세이죠~ 하지만 하드웨어가 대새가 될 수도 있습니다. 중요한 것은 현재를 잘 파악하고 함께 가야 한 다는 것이지요~ 지금은 같이 가는 시대이며, 이것이 이후에 새로운 IT의 패러다임이 나타나기 위한 준비의 시대인 것 같습니다. 제 개인 적인 생각으로는 하나의 혁명적 사건이 나타나기 위한 서곡이 시작 되는 것이지요~ 아직은 모든 것들이 혁명적 사건들은 아닙니다. 이런 글을 적다 보면 제3의 물결이 생각 나는데요~ 감히 조금씩 멀지 않은 미래가 보이는 듯 합니다.

  3. Favicon of http://storyofmy.textcube.com BlogIcon 신호등 2009.06.29 17: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확실히 넷북 덕분에 미니노트북, UMPC는 안드로메다로...ㅠㅠ
    이 덕분에 가격들이 점차 내려가면 그야말로 전세계 사람들의 1인 1PC가 가능해질지도 모릅니다...!!

  4. Favicon of http://anshaus.kr BlogIcon Anshaus 2009.06.30 20: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원한 적도 동지도 없다는 것이 IT분야에도 역시 적용되는군요. 문외한인 저로서는 그저 경쟁이 치열할 수록 소비자에게 유리하지 않겠나 하는 정도로 받아들이고 갑니다. ^^

  5. Favicon of http://keedaring.textcube.com BlogIcon 키다링 2009.10.12 23: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말미에 써놓으신 글이 와닿는군요!

ad
아래는 2009.5월 작성한 글입니다.
노키아가 안드로이드의 전 세계화를 막기 위해서 차세대 모바일 운영체제를 개발 하고 있다고 합니다.
아래 내용 확인 바랍니다.

펼쳐두기..

 
신고

쇼셜네트워크와 공유 및 RSS 구독으로 모바일스튜디오와 만나요

Subscribe Share/Bookmark

이 페이지에서 키보드 "a"를 누르시면 이전글로, "s"를 누르시면 다음 글로 이동합니다.

본 블로그의 모든 내용은 수정되어질 수 없으며, 저작자 표시와 함께 링크만 허용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758754.textcube.com BlogIcon 찌롱s 2009.11.27 17: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뭘 알려면 안드로이드 폰 하나 사야겟네요 -ㅅ-;;
    시대에 뒤떨어진 2G 폴더폰 ㅇㅅㅇ... 슬프다...;;

    • Favicon of http://www.mobilestudio.kr BlogIcon 모튜 2009.11.27 18: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상당히 고민 되는 시기입니다.
      아이폰도 나왔지만, 안드로이드폰은 2달은 더 기다려야 하니... 많은 분들이 고민 끝에 노키아 5800을 지르는 것을 보았습니다. 다음주 부터는 옴니아2로 더 향하게 될지도... 그래도 아이폰의 열기는 식기 어려울 듯 합니다. 당분간은요,,,



nokia e97 concept phone

nokia e97 concept phone

nokia e97 concept phone


Fabien Nauroy라는 디자이너의 Nokia E97의 디자인 컨셉입니다.
QWERTY 자판이 아니고 AZERTY방식의 키보드를 채택 하였으며 작은 디스플레이 창이 있습니다.
LED 부분을 분리해서 데이터 저장장치로 쓸 수 있습니다.
듀얼 심카드가 지원 되는 것을 위 사진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디자인은 정말 멋진데요. 컨셉 디자인이라고 합니다.
상용화 된다면 정말 멋질 것 같습니다.

안드로이드는 저런 단말에 안실리는지 ㅎ

이번에 KTF에서 출시한 노키아 스마트폰 6210s가 저 디자인이었다면 아마 대박 나지 싶네요.
기능도 기능이지만 디자인이 정말 중요한 시대 인 것 같습니다.

출시 되면 바로 갖고 싶은 폰이네요..


블로그코리아에 블UP하기

출처

신고

쇼셜네트워크와 공유 및 RSS 구독으로 모바일스튜디오와 만나요

Subscribe Share/Bookmark

이 페이지에서 키보드 "a"를 누르시면 이전글로, "s"를 누르시면 다음 글로 이동합니다.

본 블로그의 모든 내용은 수정되어질 수 없으며, 저작자 표시와 함께 링크만 허용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analog.textcube.com BlogIcon 운짱 2009.04.13 00: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쁘네요. 저런핸드폰이라면 바로 지를텐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