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범퍼'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0.10.15 90억원짜리 다이아몬드 아이폰4 등장! (5)
  2. 2010.06.26 믹서기 속으로 사라진 아이폰4 (3)
수신불량으로 A/S센터에 접수 하고 7일 후 수령한 아이폰4 범퍼 

한 달을 더 기다려서, 애플에서 4만원에 공식 판매 예정인 아이폰4범퍼를 무상으로 받고 참 만족하고 있었는데요, 아래 소식은 참 할말을 잃게 만드는 군요. 

via endgaget

500개의 다이아몬드와 100캐럿이상이 쓰였으며 가격은 8백만달러 즉, 90억원정도라고 합니다. 홈 버튼과 뒷면의 애플 로고에도 빠짐없이 다이아몬드로 치장을 했습니다. 이 다이아몬드 아이폰4는 영국의 명품 제작자에 의해 두 대가 만들어졌으며, 주문자인 호주의 한 갑부에게 돌아갔다고 하는데, 도데체 뭐 하는 사람인지 궁금하군요.(어떤 곳에서는 축구 구단주라고도 합니다.) 한 대만 있으면, 평생 걱정은 없을 것 같은데요, 과연 저걸 손에 들고 다니면 빛이 날까요? 

유용하셨다면 아래 손가락 꾸욱해주세요
큰 힘이 됩니다.
신고

쇼셜네트워크와 공유 및 RSS 구독으로 모바일스튜디오와 만나요

Subscribe Share/Bookmark

이 페이지에서 키보드 "a"를 누르시면 이전글로, "s"를 누르시면 다음 글로 이동합니다.

본 블로그의 모든 내용은 수정되어질 수 없으며, 저작자 표시와 함께 링크만 허용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orgus.tistory.com BlogIcon DDing 2010.10.15 11: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그냥 주어도 무서워서 들고 다니지 못하겠어요. ^^

  2. Favicon of http://blog.daum.net/oriross BlogIcon 바람아들 2010.10.15 12: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그냥 주으면 일단 전당포로 달려가겠습니다. ㅋㅋ

  3. Favicon of http://unalpha.com BlogIcon 언알파 2010.10.15 17: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허어. 가지고다니면 밤길이 무서울거같아요 ㅋ

믹서기 속으로 사라진 아이폰4

Apple/news 2010.06.26 11:09 Posted by 모튜

아이폰3GS를 믹서기에 넣고 갈더니, 아이폰4가 나온지 하루만에 믹서기에 또 갈아 버리는 군요. 우선 영상 부터 감상 해보시죠.

일단 손가락 한 번 누르시고 ^^



도데체 어떤 사람인가 하고 영상에서 그토록 외치던 사이트를 찾아 갔더니, 역시나 믹서기 만드는 블렌드텍이란 회사 였습니다.최고?의 마케팅 전략을 펼쳐 버리는 군요. (잡스의 어이없는 말을 듣고 갈아 버린 것은 아니겠지요?) 이 뿐만 아니라, 이 회사는 아이패드, 위패드까지 갈아 버렸더군요. 사실, 아이폰4구매 하고 액정불량 및 수신 불량 문제를 겪고 계신 분은 어제 스티브 잡스의 멋진? 말 한 마디에 믹서기 행을 한 번쯤은 생각하셨을 듯 합니다.

아이폰4가 공개 된 후 LCD불량, 안테나 수신감도 불량에 대한 불만이 쏟아져 나오자, 스티브잡스가 스스로 이메일로 답장을 보냈습니다. '아이폰4의 문제가 아니라, 아이폰을 잡는 방법이 틀렸다'라고 말이죠. 사실, 이말을 듣고, 그 동안 어느정도 긍정적으로 잡스를 바라봤었는데, 마음이 확 바뀌더군요. 독한 잡스. 

원래, 스티브잡스는 항상 '기술이 사람을 따라가야 한다'라는 컨셉을 주장하며,  인간 위주의 전략을 펼친다는 것을 보여 주는 인물이었는데요, 아이패드 발표 때 부터 바뀌기 시작 했습니다. '이제는 사람이 기술을 따라 가야한다.'라는 거죠. 여기에다 이번엔 '당신들의 습관이 문제다!"라고 공식 입장을 밝히면서 애플에서 직접 판매를 시작하는 범퍼(케이스)를 구매해서 장착하면 문제가 없을 거라고 했습니다. 자, 어떤 느낌이 오시나요?

아이폰4를 발매하면서 케이스까지 직접 제작을 한 이유를 아시겠죠? 그리고 이젠 아이폰에 대한 수요와 문화가 자리를 잡았으니, 그 안에서 우리가 당신들을 더 편하게 해주겠다는, 애플의 특급 폐쇄 전략을 공개적으로 펼치기 시작 하는 것입니다.  우물로 유도해서 빠뜨린 뒤에, 우물속 삶의 질을 하나씩 높여 주는 거죠. 전기도 놓아주고, 냉장고, TV등 하나씩 넣어 주는 겁니다. 멀티태스킹등 iOS4 업그레이드에서 보여주는 기능 역시 마찬가지죠?  빠진 사람에겐 하나 하나가 이제 부터는 모두 감동이죠.

사실, 이렇게 보면, 삼성이나 애플이나 별반 다를 것은 없습니다. 다른 점이라면, 마케팅의 수준이겠죠? 철처하게 사람을 홀리는? 매력이랄까요? 흔이 이런 애기를 합니다. 애플은 이제 더 이상 기업이 아니다. 종교이며 스티브 잡스는 교주다. 그럼 구글은 다를 까요? 똑 같습니다. 전세계에 구글의 안드로이드OS, 크롬OS를 최대한 많이 퍼뜨려서 그 안에 지구인을 가둬 놓고 장사를 하려는 목적이죠. 참 무섭죠? 

아이폰4 첫날 150만대가 팔렸는데요, 스티브 잡스의 발언 이후 어떻게 흘러가게 될지, 삼성의 갤럭시S나 드로이드X가 후광 효과를 얻게 될지? 역시 잡스교(애플 제품 구매하시는 분들을 일컬어 하는 말이 아니라, 사회 현상을 말씀드리는 것이니 오해 없으시길.)는 굳건 할지? 참으로 궁금해지네요. 여러분은 어떻게 생각 하시는지요?

사진출처: engadget
 유용하셨다면 아래 손가락 꾸욱해주세요
큰 힘이 됩니다.
신고

쇼셜네트워크와 공유 및 RSS 구독으로 모바일스튜디오와 만나요

Subscribe Share/Bookmark

이 페이지에서 키보드 "a"를 누르시면 이전글로, "s"를 누르시면 다음 글로 이동합니다.

본 블로그의 모든 내용은 수정되어질 수 없으며, 저작자 표시와 함께 링크만 허용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catchrod.tistory.com/ BlogIcon 니자드 2010.06.26 12: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믹서기에 가는 저게 알고 보니 스트레스 해소용(?)이었나요? 몰랐다가 알게됐네요.^^ 글 잘보고 갑니다!^^;;

  2. Favicon of http://unknown.com BlogIcon 음... 2010.07.02 21: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렇게 되기전에 얼른 안드로이드폰들이 선전해주었으면 하는데요 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