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국내에는 아이폰때문에 떠들석 합니다. 옴니아2는 가격을 절반으로 낮춰서 아이폰으로 쏠리는 사용자들을 잡으려 하고 있습니다. 제목이 좀 거창하여 긴 글이 될 것 같았으나, 짤막하게 요약 하고자 합니다.

가트너의 보고서에 따르면 2012년이면 전체 스마트폰 운영체제에서 14%를 차지 할 것이며, 아이폰과 윈도 모바일은 13.7%를 차지 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그럼 나머지는? 노키아의 심비안이 이들에게 큰 포인트를 내어 주지만 여전히 39%를 차지 하게 될 것이라고 했습니다. 보고서는 보고서일 뿐이지만, 저 역시 공감하고 있는 부분입니다. 2012년이면 만으로 2년~3년이 더 남았는데요, 짧은 시간도 긴 시간도 아닙니다. 즉, 이 시간 동안 구글과 애플은 신나게 치고 올라 올 것입니다. 하지만, 노키아는 그때 까지 절대 무너지지 않습니다. 오히려 새로운 기회가 될 것입니다. 그들에게 심비안만 있는게 아니죠? 마에모도 있습니다.

마에모 기반의 Nokia N900

                                              심비안 기반의 Nokia 5800 MusicExpree

즉, 제가 말하고자 하는 요점은 현재 아이폰과 안드로이드에 쏠려 있는 눈길을 노키아 및 기타에도 기울이셔야 한다는 것입니다. 미래에 대한 보고서나, 논문은 아직 현재가 되지 않았기에 그냥 글에 불과 합니다. 삼성의 바다, 리모 역시 마찬가지로 가능성 있는 시장입니다.

이 시점에서 다양한 시각과 모든 가능성을 열어서 풀어 해쳐 놓고 그 속에 숨겨져 있는? 진실?을 찾아 가야 하는 순간이라는 것이죠. 유행, 모방이라는 것은 한계가 있고, 자기 것이 아니라는 겁니다. 자신의 것으로 만들어 진실의 길을 가고자 한다면 현재 상황에 대한 핵심을 잘 파악 해야 됩니다.

단지, 국내에 갑자기?(일반 소비자 및 등에게...) 몰아치고 있는 스마트폰의 바람에 절대 쓸려 가지 말았으면 하는 생각 입니다. 이미 유행이 되기 시작했다면, 노래방, 피씨방을 먼저 차려 놓고, 팔고 떠나는 시점이 될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의 춘추전국 시대가 곧 올 것인데, 여기저기 해매지 말고 숨겨진?(아니 원래 진실이었던) 보물을 잘 찾아 봅시다. 이제 또 새로운 도전의 시기가 된 것 같습니다. 이 시점에서 삼성의 '바다'의 이름은 참으로 와 닿습니다. 이름 참 잘 지었네요.

유용하셨다면 아래 손가락 꾸욱 부탁합니다.
추천댓글은 큰 힘이 됩니다.^^

쇼셜네트워크와 공유 및 RSS 구독으로 모바일스튜디오와 만나요

Subscribe Share/Bookmark

이 페이지에서 키보드 "a"를 누르시면 이전글로, "s"를 누르시면 다음 글로 이동합니다.

본 블로그의 모든 내용은 수정되어질 수 없으며, 저작자 표시와 함께 링크만 허용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mahabanya.com BlogIcon mahabanya 2009.11.26 23: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혹시 http://sbroh.wordpress.com/2009/11/24/admob-data-2009-android-vs-iphone/ 이 자료는 보셨나요?

    구글이 인수한 기업에서 낸 자료라서 살짝 의심을 하고 보게됩니다만 가트너의 자료와는 다른 쇼킹한 결과입니다.

    • Favicon of http://www.mobilestudio.kr BlogIcon 모튜 2009.11.27 00: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러게 말입니다.
      사실 안드로이드의 힘이 아주 큽니다. 무시무시할 정도의 파괴력을 가졌지만, 단 시일 내에 현재 시장을 무너뜨릴 만큼은 아닙니다. 즉, 이 시기를 잘 이용 한다면, 분명 안드로이도 충분히 주춤? 또는 그 이상의 결과를 낼 수 있습니다. 삼성의 바다가 그 역활에 힘을 실어 줄 수 있을 거라 기대가 되며, 노키아의 심비안 그리고 마에모 하마턴 역시 상당히 완성도 있는 작품이죠~ 이뿐만? 아니죠? 리모 등등.... 가능성은 정말 많이 열려 있죠~ 즉, 유행에 너무 따르면, 보이는 것도 못 볼 수 있다는 겁니다.

  2. 히로 2009.11.27 00: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뭔가 삼성을 옹호하는.... 아이폰을 써보시면 알겁니다 ㅎㅎ

    • Favicon of http://www.mobilestudio.kr BlogIcon 모튜 2009.11.27 00: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전 삼성을 그닥 좋아 하지 않습니다. 아이폰 정말 좋아 합니다. 멋진 작품이죠~ 아마 곧 지를 듯 합니다 ㅎ 제가 말씀 드리는 것은, 현재가 아닌, 미래를 애기 하는 겁니다. 내년 여름쯤이면 아이폰의 새 모델이 나올 겁니다. 그땐 정말 혼돈의 안개 정국에서 누군가 치고 나오는 모습이 분명 보일 듯 합니다. 좀 더 멀리 본다면, 지금 스마트폰에 대한 기획을 할때 더 크고 단단한 그림을 그릴 수 있을 거라 생각이 되어 적은 글입니다. 반짝이 아닌요~

  3. 모 개발자 2009.11.27 14: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의를 하던 안 하던, 말씀의 요지는 이해가 가고 타당해 보입니다. 다만 Nokia를 주시하는 것과 Symbian을 주시하는 것을 구분하지 않으시는 것 같습니다. Nokia 조차도 Symbian이 아깝지만 어찌 못하는 상황입니다. Nokia가 2~3년 뒤에도 시장 점유율을 유지한다면, Symbian이 아닌 다른 OS를 통해서겠죠. 이미 준비하고 있는 것 말입니다.

    • Favicon of http://www.mobilestudio.kr BlogIcon 모튜 2009.11.27 15: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님이 말씀해주신데로 노키아는 스마트폰 전용의 OS인 마에모(http://www.mobilestudio.kr/163)를 오래전부터 준비 해왔으며, 이미 제품도 있습니다. 국내에 내년에는 아마? 들어오지 싶은 데요. 심비안이 수명이 다해간다 하여, 노키아가 무너지지 않는 다는 이유 중 하나 인 겁니다. 그들 역시 철저히 준비 하고 있으며, 애플이나 MS, 구글보다 좋은 시스템과 라인업을 가지고 있습니다. 즉, 겉만 볼 것이 아니라, 내부의 진실을 자세히 다시 한번 더 살펴 볼 때라는 거죠.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4. 나그 2009.11.27 15: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애플은 항상 거만하죠. 어느 자신만만한 개발자들 처럼 말입니다. 그걸보고 있으면 귀엽습니다. 동네 아이들이 서로 잘났다는걸 보는것 같아서요.

    예전에도 애플이 한번 PC에 당한적이 있다고 들었네요. 그때도 지금 처럼 자신만만 했다가 그랬겠죠. 역사는 되풀이 된다고 했던가요? 애플때문에 PC가 나왔고 아이폰 때문에 다른게 나왔다면 너무 흡사하군요. 재밌네요.

    • Favicon of http://www.mobilestudio.kr BlogIcon 모튜 2009.11.27 15: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유행?시류?와 같은 것의 겉만 보고 따라가면 안되는거죠. 순수 과학의 중요성을 언제나 강조 하지만, 아직까지 제대로 시행 되지 않는 것을 보면, 이와 비슷한 것이 아닐까 싶습니다. 모바일이 무엇이며, 사람이 그리고 지금과 미래를 제대로 파악해야 합니다. 시기를 타서 한탕 또는 뭍어 가려는 등등이 아니라 진정으로 튼튼한 뿌리를 내리기를 원한다면 말이죠.

  5. 은혁 2009.11.27 23: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애플이 PC 에 당했었죠. 하지만 MP3P 시장에선 뒤늦게 나선 애플이 시장을 장악했죠. 역사가 되풀이 된다지만, 영원한 것이 없는 유구한 역사 중 비슷한 것을 끼워맞춰서 그렇게 보이는 것이지 지는 쪽이 매번 지고 이기는 쪽이 매번 이기는 것은 아닙니다.

    가트너 예측 자료도 보면.. 노키아의 점유율은 절대치는 높지만 지속적으로 하락합니다. 그간 구축해 놓은 안방 시장을 중심으로 방어에 총력을 기울이지만 현상 유지도 벅차다는 전망이죠. 시각을 달리보면 관심에서 멀어지게 하는 자료가 될 수도 있습니다. 심비안으로 방어를 철저히 하고 마에모로 반격의 기회를 노리겠죠. 마에모는 준비를 많이 하고 있는 만큼 더 지켜볼 가치는 있어 보입니다.

    또한 그것은 이제 겨우 2~3년 후인 2012 예측치이지, 2015년이나 2020 년이 아닙니다. 2012년 점유율에서 1위가 아니라고 섯불리 셋별로 치부할 일은 아니죠. 사실 위 자료의 주인공인 안드로이드는 15개월 전에는 0% 였다가 4년만에 현재 2인 RIM 과 심지어 요 몇 년간 스폿라이트의 중심에 서 있는 Apple 까지 제치고 2위 등극하리라는 무시무시한 예측입니다. 즉, 안드로이드에 주목하라는 글이죠.

    리모와 바다는 아직 제대로된 정보가 공개되지 않아서 할 말은 없습니다. 단지.. 삼성의 강점은 하드웨어와 마케팅이고, 요즘 중시되는 소프트웨어와 서비스는 잼병이었어서 단기간에는 큰 임팩트는 어렵지 않을까 싶습니다. 소프트웨어 그렇게 쉽게 만들어지는 것 아닙니다. 곧 공개된다고 하니 지켜보죠. 제 우려를 씻고 좋은 제품 내놔주면 우리 나라나 전세계 모바일 유저들에게 좋은 일입니다. ^^

    • Favicon of http://www.mobilestudio.kr BlogIcon 모튜 2009.11.28 10: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2012년을 넘어 2015년에 안드로이드가 1위를 할 수도, 애플이 1위를 할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현재는 안드로이드와 아이폰은 현재는 샛별이며, 2012년 이후에는 태양이 될 수 있는 확률이 높다는 것입니다. 저도 삼성의 바다에 대해 기대를 많이 하고 있는데요, 과연 그들이 시스템을 그들의 것으로 만들었까, 땜질은 아닐까, 여러가지 걱정이 앞서기는 하지만, 기대를 해 봅니다. 우려를 씻어 내고 제대로된 시스템을 만들어 냈다면, 또 다른 샛별이 될 수도 있는 기반을 가진 삼성이라, 기대가 되는 겁니다.

  6. 으응? 2009.12.12 13: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완벽하게 나온다면 좋겠습니다 ..
    기다리다 치치게 하지말고요 ㅋㅋ